유형욱's 상식과 지식 보따리

소고기국밥 vs 짬뽕밥 !! 오늘은 하루 종일 먹네요

 

어제 고등학교 선후배간의 초간단 자리가 있었습니다.

4명이 만나서 1명은 맥주한병, 또 1명은 콜라한병,

나머지 2명은 소주 2병, 막걸리 한병 마셨습니다.(남긴 술있음)

 

안주도 잘먹었고 술을 많이 마신것도 아닌데

오늘은 속이 많이 허전하네요

해장이 필요합니다.

 

해장국, 해장이 필요해!!!

 

일어나서 아침을 먹고 일하러 출발!!!

 

아침을 먹은 뒤 1시간도 지나지 않아서

위장이 허전함을 문자로 알려오네요

ㅠㅠ

 

 

 

 

 

 

본격적인 일과를 시작하기전

어쩔 수 없이 구내식당으로 직행

그래 해장은 해야지~~ 하는 마음으로

소고기국밥 한그릇!!

 

이히히

 

이제 먼가 채워지는 듯한 느낌이었습니다.

 

자 이제는 일할 시간입니다.

열심히 워크 워크 워크

 

 

그런데 4시가 되자 말자

이런 이런 다시 위장에서 메시지를 보내옵니다.

도대처 어쩌란 말인지!!

 

일단 편의점으로 가자는 뇌의 명령을 받아서

움직이기 시작합니다.

 

그러나, 잠시뒤에 뇌에서 다시 유혹의 메시지!!

편의점 가서 김밥사고 우유 혹은 음료를 사면

4,000원 넘어~

 

그럴것 같으면 저녁을 미리 먹으면 더 좋을 껄!!!

 

 

그렇지?

대타협의 시간입니다.

ㅠㅠ

 

그래 이왕이면 저녁으로~~ 하자

 

선택은 짬뽕밥입니다.

 

오후 5시가 되지 않았는데

벌서 세끼가 해결됩니다.

 

헉~~

 

내 배좀보소 ㅠㅠㅠ

 

 

오늘도 음주에 대한 후회가 마구 밀려옵니다.

당분간 금주!!

목표는 일주일 금주입니다.

실천이 가능할지 ㅠㅠ

 

 

소고기국밥짬뽕밥은 저에게 있어

대표적인 해장국입니다.

 

오늘은 제가 좋아하는 메뉴로 하루종일 해장합니다.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