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형욱's 상식과 지식 보따리

 

2016년도 자유학기제가

전국의 중학교로 확대되어

시행되고있죠~

 

시행취지는 중학 교육 기간중

한 학기동안은 학생들의

꿈을 키우고 끼를 찾자 입니다.

 

즉, 진로체험을 하며 학생들이

본인의 적성을 찾자는 것 이죠.

 

 

 

 

2013년 처음 예비로 시작되어

지금까지 100% 학교에 확대운영되기까지

과연 학생들의 진로체험을 돕는 곳이 있었나?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유치원생들도 하고 있는 소방관, 경찰, 의사체험등이

다수의 우리 학생들이 진로체험하면서

원하는 것 일까요?

 

학생들의 꿈은 획일화 될 수없는데

아직까진 어른들의 마음에 드는 진업 진로체험의

프로그램들이 많은게 현실입니다.

 

그렇다고 우리 아이들이 진로체험을

제대로 할 수 있는곳이 없냐?

그것 또 아닙니다.

 

 

 

 

전국 최대규모의 IT와 문화예술분야에

최적화 된 체험활동을하는

사단법인 한국청소년체험세상

이야기를 들어보면

확실히 다르구나 라는걸 느끼실 겁니다 ~ ^^

 

우리나라 산업의 트렌드에 맞게

그리고 우리 학생들이 알고 싶어하는

직업에 대한 진로체험을 하는 곳이죠.

 

 

 

 

 

창의적 진로체험활동을 하는

한국청소년체험세상은

26개의 내부 프로그램과

21가지의 학교로 찾아가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단순히 진로체험에만 초첨이 맞춰진 것이 아니라

학생들이 잘 알지 못하는

해당 직업군에 대해 알게하고

자연스럽게 흥미를 가지게하고 있습니다.

 

이론교육과 더불어 최첨단의 장비와 시설에서

진로체험을하니 흥미를 가질 수 밖에 없죠 ~

 

 

 

 

내부 프로그램은 영화촬영장소로도 유명하고

아름답기 그지없는 게명대학교 대명캠퍼스에서

진행됩니다.

 

대학 내에 위치해있어 무엇보다 안전하며

전국 최대규모의 진로체험 전문기관

이라할 수 있습니다.

 

 

 

 

 

DSLR 진로체험을 하고 있는

학생들의 모습을 몇장 담아보았습니다~

 

단순히 실습만 하는게 아니라

이론교육을 통해 원리를 이해하고

포토그래퍼라는 학생들에겐

아직 생소한 직업 안내와 더불어

실습을 통해 자연스럽게

흥미를 불어일으키는 프로그램이죠^^ 

 

 

 

 

 

학생들에게 가장 인기있는

뉴스제작 프로그램의 모습인데요~

 

흉내만 내는 타 기관들과 달리

 

한국청소년체험세상은

최첨단의 장비를 모두 갖추고 있기에

뉴스제작의 A-Z까지 모두 알수있고

직접 체험해보며

앵커, 카메라감독, PD들의 직업군에 대해

진지한 진로계획을 세울 수 있습니다~ 

 

 

 

 

방송 아나운서 교육을 듣는 학생들의 모습이군요~

현직에서 활동하는 강사분들의

생생한 강의를 들을 수 있어 집중도가 매우 높은

프로그램 중 하나입니다.

 

 

 

 

 

단순한 직업, 진로체험이 아닌

'창의적진로체험활동'의 개념으로

자라나는 우리 학생들이

조금 더 이른나이에 직업에 대한

가치관을 가지고 준비한다면?

학생들의 미래가 조금 더 밝아지지 않을까합니다 ~ ^^

 

아래 링크에서

더 많은 정보를 얻어가세요 ~^^

http://koreayouth.org/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