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형욱's 상식과 지식 보따리

구미보청기 업계 TOP을 달리고 있는 스타키와 함께 오늘은 청각장애에 대한 유익한 이야기를 한 번 알아보고자 합니다. 시간의 흐름에 따라 사람은 나이를 먹게 되고 이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노화의 단계와 종류는 아주 여러가지가 있는 것, 모르시는 분들은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그 중에서 가장 대표적이고 또 그만큼 흔하게 발생하는 게 바로 '난청'이라는 점은 아마 처음 듣는 얘기일 겁니다.





물론 청각의 손실이라는 것은 무조건 노년층에게만 일어나는 현상이라고 볼 수는 없고 다른 선/후천적인 원인이 있을 수도 있는 일인데요. 미국에서 실시했던 한 조사에 의하면 늙어서 자연스럽게 발생했다는 게 약 28%, 지속적으로 큰 소음에 노출되어서 손상되었단 게 약 34%, 외부에서 세균이 침투해 감염된 것이 약 17%, 기타 16% 등 여러 항목을 봐도 젊은 사람 역시 충분히 해당될 수 있단 점을 알 수 있었습니다.





이처럼 누구나 가능성이 열려있는 난청에는 특히 주로 겪는 종류가 3가지 정도 있다고 합니다. 


구미보청기 전문가의 말씀을 빌리자면, 우선 (1) '전음성'이란 귀의 외이와 중이에 문제가 생겨 소리를 내이까지 제대로 전달하지 못하는 것을 뜻하는데요. 귀로 들어오는 음이 크면 클수록 이해도가 높아지고 인식에도 별 문제가 없지만 방향에 대한 분별력이 많이 감소할 수 있다고 합니다. 원인으로는 고막이 없거나 천공이 있다, 이소골을 이루는 뼈들이 붙어 있다, 출혈 또는 고름으로 인해 막혔다 등이 있으며 이럴 땐 빠른 시일 안에 검사와 재활을 받는 게 좋다고 합니다.





다음으로 (2) '감각신경성'이란 내이 자체에 문제가 생겨 소릴 정상적으로 인지하지 못하고 신호를 대뇌까지 보낼 수 없는 것을 의미한다고 합니다. 보통 약물에 중독이 되었거나 뇌수막염 등 질환의 2차적 피해로 인해 겪을 수 있는 일이며, 소음성이나 노인성으로도 이어졌을 수도 있어 원인이 아주 다양한 편이라고 합니다.





구미보청기는 세번째로 (3) '혼합성'을 말씀해 주셨는데요. 이것은 앞서 살펴봤던 두 가지가 한 꺼번에 나타나는 걸 얘기한다고 합니다. 만약 이런 상황에 실제로 처한다면 기도와 골도의 청력이 모두 저하될 뿐만 아니라 손상도도 상당히 크다고 하네요. 아무래도 이럴 경우에는 주저하지 말고 최대한 빨리 센터에 방문을 해서 적절한 조치를 받는 게 관건인 것 같습니다.





구미 스타키 보청기는 국내 소비자 만족도 1위에 빛나는 우수기업으로 우리나라 전체 판매 랭킹 넘버 원에 기록되어 있기도 합니다. 특히 세계에서 더 많이 알아주는 글로벌 청각전문그룹인 Starkey의 한국 지사로써 그 명성이나 인지도도 최고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물론 최신형 장비와 세심한 상담, 정확하고 빠른 진료 등도 빠질 수 없는 특징이겠구요. 그렇다보니 오늘 알려드린 내용말고도 더 자세한 정보나 서비스에 대해서는 이곳에서 알아보시면 좋겠단 생각이 듭니다!






Comment +0